양성애자 칼럼니스트인 저는 결혼부터 이성애자 특권까지 제가 배운 것을 공유합니다.

我作為雙性戀者的建議專欄作家所學到的東西,從婚姻到直通特權

블로거로서 저는 다양한 주제를 탐구하고 공유할 수 있는 특권을 누려왔지만 오늘은 특히 양성 정체성과 도전에 대해 이야기해보고자 합니다. 이 주제는 양성애자 커뮤니티에 조언을 제공하는 칼럼니스트이자 양성애: 기본이라는 책을 곧 출간할 예정인 루이스 오클리의 경험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在過去三年中,劉易斯成為了許多雙性戀者在他們最黑暗時刻尋求建議的依靠。他們分享了自己的秘密,這些秘密他們認為連最親密的朋友和家人也無法理解。這份重大的責任讓劉易斯深感榮幸,也讓他意識到雙性戀者面臨的挑戰和困惑。

劉易斯開設建議專欄的初衷是偶然的。作為一位公開的雙性戀者,他經常在媒體上發表文章或接受採訪,談論自己的雙性戀經歷。這些文章和採訪吸引了來自世界各地的雙性戀者給他寫信,分享他們的故事和疑問。這讓劉易斯意識到,許多雙性戀者感到孤立無援,急需專門針對他們的問題提供建議。

通過與這些雙性戀者的互動,劉易斯發現了三個反復出現的問題:出櫃、缺乏雙性戀朋友、以及對自己的雙性戀身份感到不足。這些問題凸顯了雙性戀群體在尋求認同和支持時面臨的挑戰。

커밍아웃은 많은 양성애자들에게 큰 도전입니다. 통계에 따르면 양성애자는 성소수자 커뮤니티에서 커밍아웃을 할 가능성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루이스와 자신의 이야기를 나눈 많은 오랜 양성애자 남성들은 아내에게 자신의 양성애를 공개하고 싶지만, 관계를 공개하거나 파트너를 떠나고 싶지는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러한 이야기는 커밍아웃의 복잡성과 어려움을 강조합니다.

또 다른 문제는 양성 친구의 부족입니다. 많은 양성애자들은 경험을 공유하고 조언을 구할 수 있는 양성애 친구가 없기 때문에 고립감을 느낍니다. 이러한 고립감 때문에 양성애자 특유의 문제에 직면했을 때 자신의 경험을 공유하는 사람들의 도움보다는 동성애자나 이성애자의 조언에 의존하게 됩니다.

마지막으로, 많은 양성애자들은 자신이 충분히 양성애적이지 않다고 느낍니다. 이는 자신의 연애 경험이 양성애에 대한 고정관념에 맞지 않거나 이성애 관계를 맺고 있지만 LGBTQ+ 커뮤니티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없다고 느끼기 때문일 수 있습니다.

루이스의 경험과 곧 출간될 책 '양성애: 기본'은 양성애 커뮤니티가 직면한 다양한 도전과 필요를 상기시켜 줍니다. 이러한 이야기를 공유하고 전문적인 조언을 제공함으로써 양성애자들이 정체성을 찾고 이들을 더욱 지지하고 포용하는 커뮤니티를 구축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습니다.

유행 트렌드

최신 스토리

ko_KR한국어